남성 갱년기 증상 호르몬 부족증상

폐경은 여성 만의 문제라고 생각하기 쉽지만, 사실 남성에게도 폐경기가 있습니다.

여성의 경우 폐경이 가까워 갱년기가 되면 여성 호르몬 (에스트로겐)이 감소되어 호르몬의 균형이 흐트러지는 것에 의해 일어나는이 폐경입니다.



남성 갱년기 증상의 경우 여성보다 조금 늦은 50대 후반 정도부터 서서히 남성 호르몬이 감소하여 호르몬 부족증상과 함깨 갱년기가 함께 찾아옵니다.



이러한 남성 호르몬은 여성과는 다른 테스토스테론이라는 남성 호르몬 입니다. 

이 테스토로겐이 감소함으로 다양한 몸의 변화가 일어나며 남성의 갱년기 증상이 나타납니다.


남성 갱년기 원인인 테스토스테론이라는 호르몬은 사춘기때부터 급격히 증가하여 30대 후반부터 서서히 줄어들기 시작하는데 여기에는 상당한 개인차가 있습니다.



여성의 경우 폐경을 큰 계기로 누구나 여성호르몬이 줄어들지만 남성은 이러한 경계가 없기에 40대나 50대 60대에 이러한 남성 갱년기 증상이 찾아올수도 있습니다.



흔히 말하는 남자다움이라던가 정복욕구 모험심등은 남성호르몬에 의해 생겨나기 쉽습니다. 그러므로 호르몬 감소는 이러한 남자다움이을 잃어버리는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남성 갱년기 증상으로는 크게 세가지를 꼽을수 있습니다. 


정신적 증상

신체적 증상

성기능 증상


정신적 증상은 우울증, 불안감, 기분이 좀처럼 나아지지않커나 좌절하기 쉬운상태입니다. 또한 쉽게 화를 낼수있고 숙면을 취할수 없으며, 기력저하나 판단력이 흐려지는 경우입니다.



신체적 증상으로는 근육통이나 관절통, 어깨결림, 허리통증, 탈모, 안구건조, 피부건조, 갈증 등이 나타날수 있으며, 이명이나 현기증등도 동반될수 있습니다.



성기능은 당연히 발기부전이나 성욕저하 등이 생기기도 하겠죠. 이와 증상들이 남성 갱년기 증상이지만, 공통적으로 가장먼저 느끼는것은 성생활에 대한 고민이 많아진다는 것입니다.



시작도 애매하고 끝이없을것 같기도 한 남성 갱년기 증상은 어떤이는 감소차가 적어 느끼기 어렵기도 하지만, 급격하게 떨어진 남성 호르몬 저하로 활력이나 우울함 성기능저하등의 이상으로 느끼는 경우도 많은편입니다.



남성 갱년기 증상이 너무 심하다면 진료를 받아보는것이 바람직합니다. 일반적으로 비뇨기과에서 진찰받는것이 좋으며, 남성 호르몬 수치검사를 기준으로 합니다.



1ml 중 테스토스테론이 300 나노 mg ~ 350 나노 mg 이하가되면 남성의 갱년기 노화 남성 성선 기능 저하 증후군 (LOH 증후군)으로 진단 될수도 있습니다.



이렇듯 심한 호르몬저하로 인한 증후군일 경우 남성 호르몬 대체 요법을 받습니다. 남성 갱년기 증상의 원인은 호르몬의 저하가 원인이기 때문이 부족한 호르몬을 주사와 약등으로 보충하는것이죠.



가장 많이 되는 치료방식은 개인차에 따라 다르긴 하지만, 2주에서 3주에 1회 호르몬 투여를 하며 시작하고 나서 3개월에서 반년정도면 효과를 보는 편입니다.



잘 회복하면 1년후에는 정상 호르몬수치의 50%~90%까지 회복되거나 느끼는 사람도 있지만,개인차가 있기 때문에 무조건적으로 회복하진 않습니다.


또한 남성 갱년기 증상으로 인해 우울증이 매우 심하다면, 호르몬치료외에 항우울제나 안정제등을 처방받을수도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