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계급체계 와 순서모양

일반적으로 군대는 가족이나 친구가 필수로 가야하기 대문에 계급체계를 잘 알지만 경찰 계급체계와 계급별 순서모양을 모르는 분들이 많아서 오늘은 총경부터 순경까지의 경찰 계급 서열을 알아보았습니다.



먼저 우리나라의 경찰 계급체계는 11단계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그중 첫번째는 우리가 잎파리로 알고있는 모양인데요. 경찰 순서모양에서 가장 아랫단계의 모양입니다. 



정확한 명칭은 무궁화 꽃잎으로 쌓여있는 봉오리입니다. 이 봉오리는 두개부터 시작해 순경 세개 경장 네개 경정의 경찰 계급표를 나타냅니다.



봉우리 경찰 계급의 경찰은 우리가 실생활에서 자주 접하게되는 계급체계입니다. 보통 지구대나 경찰서 등 현장에서 실무자로 업무수행을 하는 직급을 뜻하는데요. 순찰차나 민원으로 출동하는 분들도 이러한 계급을 가지고 있습니다.



다음 계급은 경찰 계급체계에서 중간인 태극무궁화 라는 모양입니다. 이 계급은 1개에서 4개까지 있으며, 중간 관리자의 역할을 합니다. 계급별 명칭은 1개부터 경위, 경감, 경정, 총경 으로 불리귀 되며, 경위는 순찰팀장 또는 파출소장 급의 계급입니다.




현장 출동팀의 지휘관이나 경찰청내에서는 실무자의 역할을 하고 지구대장 과 계장, 과장 급으로 일을합니다. 여기서 무궁화 갯수에 따라 나뉘는것은 같은 계장이나 과장이더라도 갯수가 많을수록 지구대나 지방청이 아닌 본청이나 경찰서에서 일하게 됩니다.



4개인 총경은 경찰서장급으로 경찰 계급체계에서 중간단계이긴 하지만, 꽤나 높은 직위인 고위급 경찰로 인정됩니다. 관할서 를 관리하고 통제하는 막중한 임무를 수행하는 책임자이기 때문이죠.




이제 마지막으로 소개해 드릴 모양은 경찰 계급체계에서 가장 높은단계이자 우리가 실제 자주 보지못하는 계급장들입니다. 순서모양은 태극장을 중심으로하여 5각 무궁화가 멋드러지게 둘러져있는 계급표로 1개부터 4개까지의 계급이 있습니다.



그 시작인 1개는 경무관이라 합니다. 경찰서보다 큰기구인 지방청의 차장, 부장급이며 2개는 치안감 이라 합니다. 3개는 지방경찰청장, 또는 경찰교육원장 학교장 수도권지방경찰청장, 경찰대학총장 등의 경찰 계급체계 에서 매우 중요한 교육요직의 임무를 수행합니다.



그럼 이제 경찰 계급순서에서 가장 마지막이라 할수 있는 4개만 남았네요. 경찰의 꽃이자 총수장으로 명칭은 치안총감 입니다. 뉴스에서 경찰의 입장을 대변하기위해 자주 나오는 분이기도 하죠.  모든 경찰의 지휘자이자 수사의 총책임자이기 때문에 큰 사건의 경우 항상 치안총감인 경찰청장이 사건 브리핑을 하기도 합니다.



위의 경찰 계급 모양순서에서 보면, 경정 이하까지는 시험으로 승진을 하고 이상 부터는 승진이 매우 까다롭습니다. 고위직의 심사에 통과 되어야 계급이 올라가거든요. 또한 경감까지 되기 위해서는 근속승진이라는 것까지 인정되어야 합니다.


그리고 치안총감은 승진이 될수가 없고, 대통령이나 국무총리가 임명해야만 올라갈수있는 계급이라 할수 있습니다.